오늘 마켓에서 금붕어를 잔뜩 잡아 왔어요. ^^ Pepperidge Farm에서 제조하는 크래커 스낵인데 노란색 금붕어 모양이라서 이름이 금붕어 Goldfish입니다. 예전에 제가 먹어 봤던 한국의 고래밥 같은 것이 Goldfish랑 비슷한 과자가 아닐까 싶어요. Goldfish 크래커는 1958년 스위스 비스킷 회사에서 처음 만들기 시작했는데, 미국에서는 1962년부터 Pepperidge Farm에서 만들기 시작했어요. 그러니까 미국에서 이 금붕어 Goldfish 크래커는 꽤 오랫동안 세대를 지나며 아이들에게 사랑받아 온 스낵입니다.


막둥이 넷째 욘석은 엄지척을 하지 않고는 못 넘어가요. 휴우~ 

이번엔 셋째까지 막 부르더니 함께 엄지척을 하자고 채근.

그래서 셋째와 막둥 넷째의 엄지척~!



Goldfish는 금붕어 얼굴에 환하게 웃는 미소로 아주 유명해요. 이 미소를 보는 것 자체가 기분을 또 좋게 하기도 하거든요. 웃는 얼굴은 한쪽면에만 찍혀 있어요.




이쁘게 웃고 있는 금붕어 한마리.




그런데 금붕어 중에 이 이쁜 웃는 얼굴이 전혀 찍혀 있지 않은 녀석들도 있어요. 앞뒷면 모두 그저 지극히 순수한 그대로 얼굴없는 금붕어. 이름하여 "No Face"입니다. 달걀귀신 같기도 하구 그렇네요.


얼굴없는 "No Face" 금붕어



금붕어 지들끼리 싸웠는지 가끔은 머리 한 쪽이 깨진 금붕어도 있어요. 얼굴은 웃고 있지만 아래 머리깨진 녀석은 과거 흑역사가 있는지도 몰라요. 


머리깨진 흑역사 금붕어.

"내가 웃어도 웃는게 아니야~!"



환하게 웃고 있는 금붕어도, "No Face" 금붕어도, 머리깨진 흑역사 금붕어도, 맛은 다 같습니다. 아이들이 좋아할 그런 맛의 스낵입니다. 첫째가 말하기를 합성 첨가물이 들어간 타 스낵과 비교해 Goldfish는 이상한 뒷맛이 없다고 해요. 그래서 맘에 든대요. 아이들은 맛있다고 하는데 몇 개 집어 먹어 본 제 입장에서는 좀 짜요. 술안주를 해도 괜찮겠지만 굳이 사다가 술안주를 하고 싶은 그런 건 아니구요.



신고
  • BlogIcon 히티틀러 2016.08.28 03:57 신고

    저도 페퍼리지팜 과자 좋아해요ㅎㅎㅎ
    종종 가는 수입과자점에서 유통기한이 얼마 안 남은 걸 떨이로 팔아서 가끔 사오곤 하거든요.
    페퍼리지팜 과자는 다 놓은데, 낱개포장이 안 되어서 있어서 좀 불편하더라고요.
    한국 과자는 거의 다 낱개포장이 되어 있어서 몇 번에 나눠먹을수 있는데, 이건 좀 힘들어요.
    그렇다고 놔두면 눅눅해질 거 같고ㅠㅠ
    먹을 때마다 '미국 사람들은 이거 한 봉지를 한 번에 다 먹는건가?' 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 BlogIcon The 노라 2016.08.28 07:59 신고

      미국은 과자 포장이 전체적으로 커요. 가격도 아주 저렴하구요. 예전에는 정말 크고 가격도 좋았는데 지난 10 여년간 포장도 작아지고 가격도 비싸지고 한 것이 요즘 크기예요.

      울집은 과자가 남으면 봉지 입구를 테이프로 붙여서 보관해요. 그래도 그렇게 눅눅하거나 맛이 나쁘지는 않더라구요. 다른 집도 큰 걸 한꺼번에 다 먹진 않고 아마 울집처럼 할 거예요. ^^*

  • BlogIcon jshin86 2016.08.28 11:40 신고

    군것질을 그닥 하지 않는편인데. ...아이들은 당근 좋아할거 같읍니다.
    엄지 척! 할 정도로요.^^

    • BlogIcon The 노라 2016.08.28 13:11 신고

      아이들이 있으니까 과자도 사게 되고 맛도 보게 되고 그러는데 아이들은 맛있다고 해도 저는 별로 맛이 없어요. ^^;;
      아이들은 맛있다고 엄지 척~~! 아이들이 행복하고 좋으면 저도 따라서 엄지 척! ^^*

    • BlogIcon jshin86 2016.08.28 13:16 신고

      당연하지요....그게 바로 엄마 마음입니다.

  • BlogIcon amuse 2016.08.28 18:28 신고

    미국의 고래밥이군요 ㅎㅎ 근데 맛은 좀 다를 것 같은 모양이네요 ㅎㅎ

    • BlogIcon The 노라 2016.08.29 02:39 신고

      고래밥 먹은지가 오래 되어서 그 맛이 잘 기억이 나지 않지만 맛은 달라요.
      Goldfish는 진짜 체더 치즈를 넣었으니까 맛이 더 진하다고 해야 하나 그럴 거예요. ^^*

  • BlogIcon 에이티포 2016.08.28 21:41 신고

    고래밥 같은 맛인가요?ㅎㅎㅎㅎ

    • BlogIcon The 노라 2016.08.29 02:39 신고

      고래밥이랑 맛이 다른 것 같아요. Goldfish는 진짜 체더 치즈를 넣었으니까 맛이 더 진하다고 해야 하나 그래요. ^^*

  •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6.08.29 07:10 신고

    고래밥 느낌인데 좀 더 맛있어 보입니다
    잘 튀겨잔 느낌의 색깔입니디

    며칠만에 기온이 급강하(?)했습니다
    아침에 나오면서 보니 온도가 18도로 지난주보다 무려 12도나 내려갔네요 ㅎ
    참 종잡을수 없는 기온입니다
    피닉스는 좀 시원해졌나 모르겠습니다^^

    일요일 저녁 편안히 보내시기 바랍니다

    • BlogIcon The 노라 2016.08.29 07:25 신고

      고래밥 같은데 맛이 좀 다른 것 같아요. 제가 고래밥을 먹어 본 지가 하두 오래 되어서 맛은 잘 기억이 나지 않지만요. ^^;;

      피닉스도 조금 시원해졌어요. 아침기온이 많이 내려갔거든요. 이제 한국도 피닉스도 좋은 시절에 다가가고 있습니다. 에헤라 디허~~!

      멋진 한주 시작하세요, 공수래공수거님. ^^*

  • BlogIcon 새 날 2016.08.29 10:17 신고

    금붕어들이 아주 이쁘네요^^ 고래밥에는 다양한 종류의 바다생물이 들어 있던 것 같은데, 그에 비하면 일관성이 아주 넘치는군요. 이 세상도 금붕어들처럼 생긴 건 달라도 모두 맛이 한결 같았으면 얼마나 좋을까 생각해 봅니다. 비록 며칠이지만 시원해져서 살 만한 요즘 날씨입니다.

    • BlogIcon The 노라 2016.08.29 11:27 신고

      고래밥에 다양한 바다 생물이 있었나요? 저는 무슨 이유에서인지 고래밥이 다 고래모양이라고 생각하고 있었어요.... ㅡ.ㅡ;;
      서울도 좀 시원해졌나 봐요. 피닉스도 약간 시원해졌어요. 그런데 이번주는 다시 더워진대요. ㅠㅠ 하지만 이제 더위도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생각만 해도 기뻐요. ^^*

  • BlogIcon 베짱이 2016.08.29 17:27 신고

    뭐가 한국의 자갈치 라는 과자 같기도 하면서

    포장이 종이인걸로 보아서 왠지 건빵같은 느낌도 나는 과자네요. ㅋㅋㅋ

    • BlogIcon The 노라 2016.08.30 03:18 신고

      자갈치라는 과자도 있나요? ^^ 하긴 제가 한국 떠나온지가 꽤 되어서...
      그러고 보니까 건빵 포장같기도 하네요. 그런데 맛은 건빵이랑 아주 많이 달라요. ^^*

  • BlogIcon 여행하고 사진찍는 오로라공주 2016.08.31 05:31 신고

    고래밥보다는 더 커서 좋은데요~ 9월 말에 미국 서부여행 준비중인데... 수퍼에서 팔면 먹어봐야겟어요!

    • BlogIcon The 노라 2016.08.31 07:32 신고

      9월말에 울동네 오시는군요. 즐거운 여행되시겠어요.
      Goldfish는 꽤 인기있는 편이라서 거의 모든 슈퍼에서 팔아요. ^^*

  • BlogIcon 드래곤포토 2016.08.31 11:05 신고

    처음엔 제목만 보고 금붕이 먹이인줄 알았네요
    고래밥을 말씀하시니 맛도 비슷할 것 같네요
    8월 마무리 잘하시고 즐거운 9월 되세요^^

    • BlogIcon The 노라 2016.09.01 09:19 신고

      고래밥 비슷하긴 한데 맛은 좀 다른 것 같아요. 고래밥을 먹어 본 지가 꽤 오래되어서 사실 그 맛이 가물가물 하지만요.
      멋진 9월 시작하세요, 드래곤포토님. ^^*

  • BlogIcon 신기한별 2016.09.02 08:42 신고

    한국의 고래밥과 비슷한 것 같아요..

    다만 맛은 좀 틀리겠죠^^

    오래간만에 방문합니다.. 여름 내내 블로그 활동이 좀 뜸했네요..

    무더위도 한몫하고 ㅠㅠ

    • BlogIcon The 노라 2016.09.03 08:26 신고

      고래밥하고 비슷한 모양새인데 맛은 좀 다른 것 같아요. ^^
      더위도 이제 거의 다 지나가는 것 같아요. 건강 챙기시고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 BlogIcon 만화처럼살고싶다 2016.09.09 14:32 신고

    저 봉지 가득 과자가 차 있겠죠? ㅎㅎ

    한국 과자는 질소 반 과자 반입니다. 물론 많이 들어 있는 경우에 그렇죠.

    국산 과자나 라면....외국에 판매 중인 버전을 보면 배신감이 느껴질 정도더라구요.

    • BlogIcon The 노라 2016.09.10 02:16 신고

      한국 것보다 나은 것 같지만 이 금붕어 과자도 많이 채워있지는 않아요. ㅡ.ㅡ;;

  • BlogIcon ㅇ라진ㅇ 2016.09.11 03:47 신고

    ㅎㅎ 금붕어 과자 골드피쉬 너무 귀여워요 노라님^^
    가끔 금붕어들끼리 싸웠는지 머리가 깨진 금붕어들도 있다는데서 빵터졌네요. ㅋㅋ
    그나저나 고래밥도 생각나고 아이들이 먹기엔 정말 재미나게 먹을 것같아요.
    하나하나 들면서 요기조기 무리지어 접시위에 놓고 놀것같네요.

    • BlogIcon The 노라 2016.09.12 05:24 신고

      이 금붕어들이 웃고 있어도 실제로는 웃고 있는 게 아닐 수도... 서로 싸우기도 하나봐요. 머리 깨진 금붕어가 가끔 나오거든요. ㅎㅎㅎ
      아이들은 이런 과자를 넘 좋아해요. 물론 저도 어릴 때 좋아했어요. ^^*

  • BlogIcon 카멜리온 2016.09.11 23:14 신고

    저는 항상 저 과자의 캐릭터가... 오대오 가발을 쓰고 있는 고래로 보입니다.
    자세히 보면 선글라스인데 항상 가발로 보게 되요;;

    일본이 미국의 많은 과자들을 모방하고, 한국은 그런 일본의 과자들을 많이 모방했는데
    이건.. 당연히 어떤 과자의 원조격이겠죠?

    • BlogIcon The 노라 2016.09.12 05:25 신고

      그러고 보니까 선그래스가 가발처럼 보이기도 해요. 진짜 가발 쓴 고래같아요. ㅎㅎㅎ

      서로들 모방을 하고 또 모방을 하고. 아마 추측하시는 어떤 과자가 이 금붕어 과자를 모방한 것이 아닐까 싶어요. ^^*

  • BlogIcon 삐딱냥이 2016.09.14 23:51 신고

    올만이에요~ 노라님~~~ *^^* 잘 지내시죠? 일단 댓글 달고 다른 글들도 봐야지~~~

    이 금붕어는 저희집 똥강아지도 무지하게 사랑하는 과자입니다.
    어쩌다가 아주 작은 포장 물고기 한 봉지라도 얻는 날에는 기분 째~~~~지는 거죠. ㅋㅋㅋ

    • BlogIcon The 노라 2016.09.15 02:31 신고

      따님도 금붕어 과자 좋아하는 군요. 금붕어 과자를 바라보며 흐뭇해 하는 따님 모습이 그려져요.
      울집 아이들도 너무나 좋아해요. 제 입맛에는 별로던데 아이들한테는 이게 또 맛있나 봐요. ^^*

티스토리 툴바